2019.12.16 (월)

  • 구름많음속초4.8℃
  • 구름많음-1.0℃
  • 구름많음철원-0.7℃
  • 구름많음동두천1.4℃
  • 흐림파주-0.7℃
  • 구름많음대관령-3.1℃
  • 구름조금백령도4.5℃
  • 구름조금북강릉4.5℃
  • 구름조금강릉6.2℃
  • 구름많음동해5.2℃
  • 구름많음서울5.4℃
  • 구름많음인천4.9℃
  • 구름많음원주2.3℃
  • 구름많음울릉도5.9℃
  • 맑음수원3.1℃
  • 구름많음영월0.4℃
  • 구름많음충주0.2℃
  • 구름조금서산2.7℃
  • 구름많음울진5.1℃
  • 구름조금청주5.5℃
  • 구름많음대전5.5℃
  • 흐림추풍령1.0℃
  • 흐림안동1.1℃
  • 흐림상주0.4℃
  • 구름많음포항4.6℃
  • 구름많음군산5.8℃
  • 흐림대구4.0℃
  • 구름많음전주7.3℃
  • 흐림울산4.2℃
  • 구름조금창원5.5℃
  • 구름많음광주8.9℃
  • 맑음부산7.6℃
  • 구름조금통영8.1℃
  • 구름많음목포8.1℃
  • 구름많음여수9.5℃
  • 구름많음흑산도9.7℃
  • 맑음완도9.3℃
  • 구름많음고창5.4℃
  • 구름많음순천2.5℃
  • 구름조금홍성(예)2.7℃
  • 구름많음제주12.6℃
  • 구름조금고산11.7℃
  • 흐림성산14.5℃
  • 흐림서귀포13.6℃
  • 흐림진주2.7℃
  • 구름많음강화0.7℃
  • 구름많음양평1.5℃
  • 구름많음이천2.3℃
  • 구름많음인제-1.0℃
  • 구름많음홍천-0.4℃
  • 구름많음태백-1.4℃
  • 흐림정선군-1.3℃
  • 구름많음제천-0.6℃
  • 구름많음보은-0.6℃
  • 구름조금천안1.2℃
  • 흐림보령5.4℃
  • 흐림부여2.9℃
  • 구름많음금산1.6℃
  • 구름많음부안5.3℃
  • 흐림임실2.1℃
  • 흐림정읍5.5℃
  • 흐림남원5.2℃
  • 흐림장수0.5℃
  • 구름많음고창군4.5℃
  • 흐림영광군4.9℃
  • 구름조금김해시7.0℃
  • 구름많음순창군3.7℃
  • 구름조금북창원3.7℃
  • 구름조금양산시4.3℃
  • 구름많음보성군5.7℃
  • 구름많음강진군5.1℃
  • 흐림장흥5.6℃
  • 구름많음해남7.3℃
  • 구름많음고흥7.3℃
  • 구름많음의령군2.3℃
  • 흐림함양군0.9℃
  • 구름많음광양시7.5℃
  • 맑음진도군9.6℃
  • 구름많음봉화-1.6℃
  • 구름많음영주-0.5℃
  • 구름많음문경0.8℃
  • 흐림청송군-0.9℃
  • 구름많음영덕2.9℃
  • 흐림의성-1.1℃
  • 흐림구미2.6℃
  • 흐림영천0.9℃
  • 흐림경주시0.9℃
  • 구름많음거창2.3℃
  • 구름많음합천2.5℃
  • 흐림밀양1.4℃
  • 구름많음산청2.7℃
  • 구름조금거제6.4℃
  • 구름조금남해6.4℃
기상청 제공
아태이론물리센터, ‘APCTP 2019 올해의 과학도서’ 선정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태이론물리센터, ‘APCTP 2019 올해의 과학도서’ 선정

2380237678_20191202174135_6551705830.jpg

아시아태평양이론물리센터(이하 센터, 소장 방윤규)는 ‘APCTP 2019 올해의 과학도서’ 10권을 선정하였다.

2005년 시작하여 올해로 15회를 맞는 ‘APCTP 올해의 과학도서 선정’은 매년 새로운 과학도서를 소개하여 대중들의 과학적 사고 확장에 기여하고 있다.

‘APCTP 2019 올해의 과학도서’는 △떨림과 울림(김상욱, 동아시아) △파란하늘 빨간지구(조천호, 동아시아) △우리 몸이 세계라면(김승섭, 동아시아) △아톰 익스프레스(조진호, 위즈덤하우스) △우주날씨 이야기(황정아, 플루토) △만화로 배우는 곤충의 진화(갈로아, 한빛비즈) △외계행성: EXOPLANET(해도연, 그래비티북스) △나는 농담으로 과학을 말한다(오후, 웨일북) △과학기술의 일상사(박대인·정한별, 에디토리얼) △나우: 시간의 물리학(리처드 뮬러 저, 장종훈·강형구 역, 바다출판사)로 총 10권이다.

올해는 국내작가의 선전이 돋보인다. 최종 선정도서 10권 중 9권이 국내저자의 저서로, 이는 과학기술의 발전이 경제·사회 전반에 걸쳐서 근본적인 변화를 일으키고 있음을 의미한다.

김항배 선정위원장(한양대학교 물리학과 교수)은 “올해의 과학도서 선정하기가 해를 거듭할수록 힘들어지고 있다 하니 선정위원들의 행복한 고민이 아닐 수 없다. 그만큼 새로 나오는 좋은 과학도서들이 늘고 있다. 특히 국내저자들의 약진이 두드러진다”고 선정 소감을 밝혔다.

한편 센터는 올해의 과학도서 선정 외에도 대중강연, 과학저술 출판 등 대중들에게 과학문화 교류기회를 제공하여 과학 대중화에 앞장서는 등 사회적 가치 실현에 힘쓰고 있다.

2019년 도서선정 기념식은 3일(화) 서울 과학책방 갈다에서 개최된다. 선정도서 저자 및 출판사, 과학·출판·문화계 다양한 분야 종사자 등 약 70명이 참석하여 과학도서에 대한 의견을 나누는 소통의 장이 펼쳐질 예정이다.

‘APCTP 2019 올해의 과학도서’ 총평 및 각 도서에 대한 서평은 APCTP 웹저널 <크로스로드> 홈페이지(http://crossroads.apctp.org/)에서 확인할 수 있다.

아시아태평양 이론물리센터 개요

아시아태평양 이론물리센터(APCTP)는 국내 최초이자 한국의 유일한 국제이론물리연구소로서 1996년 설립 이후 이론물리학 및 학제 간 첨단연구, 젊은 과학자 연수, 대중과의 커뮤니케이션 활동 등을 활발히 수행하고 있으며 17개 회원국을 비롯한 그 외 지역의 이론물리학자들과의 국제협력 증진을 통해 아태지역 과학자들의 연구경쟁력 향상 및 세계적 수준의 차세대 과학리더 양성에 힘쓰고 있다. 현재 회원국은 호주, 중국, 일본, 한국, 말레이시아, 필리핀, 싱가포르, 대만, 태국, 베트남, 라오스, 몽골, 인도, 우즈베키스탄, 카자흐스탄, 캐나다, 키르키스스탄 17개국이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